[미디어로 보는 질병] 면역체계의 오해가 원인 '알레르기’를 말하다

ㅇ면역체계의 오해가 원인
‘알레르기’를 말하다

 

글. 박지영(의학 칼럼니스트)


영화 〈기생충〉에서 가사도우미 문광(이정은 분)이 앓은 복숭아 알레르기는 극의 흐름을 더 흥미진진하게 만드는 장치였다. 특정 음식을 먹거나 문광처럼 어떤 음식에 닿기만 해도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사람이 있다. 일상에 크고 작은 불편을 초래하는 알레르기, 대체 왜 생기는 걸까?

 

 

꽃가루, 털, 약물… 다양한 원인

주변을 둘러보면 알레르기로 불편을 겪는 사람이 적지 않다. 고양이나 강아지 털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고, 어떤 사람은 갑각류나 우유를 섭취하면 몸에 이상 반응이 나타난다. 또 꽃가루가 날리는 계절이면 심한 재채기나 기침 때문에 외출이 꺼려진다는 이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알레르기는 대부분 사람에게는 아무런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 어떠한 물질이 특정 사람에게 비정상적인 과민 반응을 보이는 것으로, 우리 몸의 면역체계가 인체에 무해한 물질을 세균이나 바이러스로 오해해 불필요한 면역반응을 보여 나타난다. 주로 음식이나 동물 털, 꽃가루, 화학물질, 약물 등이 알레르기를 유발한다.

가장 흔한 알레르기 증상은 두드러기나 가려움, 홍반, 콧물, 기침 등이며 심할 경우 전신에 퍼지는 중증 알레르기 반응인 ‘아나필락시스’가 나타날 수도 있다. 아나필락시스는 기침이나 구토, 혈압 저하, 호흡곤란 등 두 가지 이상의 계통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증상이 유발하는 것으로 드물게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따라서 아나필락시스가 발생했다면 곧바로 병원으로 달려가는 것이 좋다.


이 음식만 먹으면…

식품 알레르기는 일상생활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대표적인 알레르기다. 영화 <기생충>의 가사도우미 문광 역시 복숭아 겉면의 털만 닿아도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는 복숭아 알레르기가 있었다. 복숭아 알레르기가 심하면 복숭아털을 만지지 않고 과육만 먹어도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도 많다. 게와 새우 등 갑각류에게 있는 트로포미오신이라는 단백질 성분이 원인으로, 이 물질이 체내에 들어오면 면역세포가 과민하게 반응해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나는 것이다. 갑각류를 만지기만 해도 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우유 알레르기는 주로 우유에 들어 있는 유청 단백질의 일종인 ‘β-락트알부민’이 원인이며, 구토나 설사, 혈변 등의 반응이 나타난다. 또 땅콩 알레르기는 콩 단백질인 레시틴이 알레르기를 유발하며 땅콩 알레르기가 있다면 대두 단백질이나 견과류 등을 모두 피하는 것이 좋다. 이 밖에 계란, 메밀, 생선류 등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도 있다. 이러한 식품 알레르기는 원인 식품을 먹고 보통 1~2시간 이내에 증상이 나타난다.


알레르기 피하려면 내 몸부터 알자

피부반응 검사는 자신이 어떤 물질에 알레르기가 있는지를 검사하는 가장 정확한 진단 방법의 하나다. 알레르기 원인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물질을 피부에 바르거나 주입해 그 부위가 붉어지거나 부풀어 오르는지를 확인하는 것이다. 정확도가 높고 반응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하다. 혈액검사로도 알레르기 검사를 해볼 수 있는데, 피부반응 검사보다는 정확도가 다소 떨어지지만 간편한 것이 장점이다.

알레르기를 예방하는 최선의 방법은 알레르기 반응을 유발하는 물질을 피하는 것이다. 물론 알레르기를 치료하는 방법이 없는 건 아니다.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원인 물질에 지속적으로 노출시켜 몸이 적응하도록 하는 치료법이 있으나, 치료 기간이 오래 걸릴 수 있다.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났을 때는 증상을 가라앉히는 약물치료를 해볼 수 있다. 특히 봄철에 알레르기 비염, 알레르기 결막염 등을 앓는 사람은 미리 진단을 받고 병원에서 약을 처방받는 것도 방법이다.

특정 음식에 알레르기가 있다면 가공식품을 섭취할 때에도 미리 성분표시를 확인하고 교차반응이 생길 수 있는 같은 군의 식품 역시 유의해야 한다. 예를 들어 복숭아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장미과 과일인 사과, 자두, 체리, 배 등을 주의해야 하며 우유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요구르트와 치즈, 빵 등 우유가 함유되었거나 가공한 식품을 피한다.

알레르기 반응은 특히 어린이들에게 위험할 수 있는 만큼 자녀가 있는 가정은 평소 응급상황을 대비해 비상약을 휴대하고, 심한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났을 때는 즉시 병원을 찾도록 한다.

 

  • facebook
  • twitter
  • daumblog
 "HEAL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2 3 4 


top버튼